먹으러 간다는 말이 있읆만큼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이야기가 있다면 먹거리다. 음식은 그 나라의 문화와 현지인의 삶, 역사를 담고 있다.  특히 나가사키 하면 아마 한번이라도 나가사키를 방문 했다면 대부분 나가사키 짬뽕 그리고 카스테라를 떠올릴 것이다.  나가사키에 가면 한번씩은 꼭 먹는 음식이 나가사키 짬뽕과 카스테라로 나가사키를 방문 했다면 한번만 먹어본 사람은 없을 것이다. 

 

 

나가사키현에는 지역마다 특색있는 짬뽕이 있는데 그중에 하나가 오바마 짬뽕이다.

F_DSCF2746 

오바마쵸에서 맛 볼수 있는 오바마 짬뽕은 돼지육수에 해산물이 들어가 담백하고 깔끔한 맛이다. 살짝 익은 계란이 올라가 있으며 바다와 인접해 해산물이 많이 들어간 짬뽕으로 한국의 맑은 국물 짬뽕과 살짝 비슷하지만 다른 느낌이다. 돼지 육수로 만든 사세보에서 먹어본 나가사키 짬뽕과는 또 다른 오바마만의 맛이다.

 

 

F_DSCF2628

그리고 두말하면 잔소리 나가사키에 방문하면 꼭 먹어봐야 하는 카스테라  다양한 맛과 함께 부드러운 카스테라는 우유와 함께 먹으면 입에서 살살 녹는다.

 

 

F_DSCF2643

카스테라 장인이 만든 다양한 종류의 카스테라는 여행중 입도 즐겁게 하지만 귀국시 지인들에게 선물용으로도 좋다.

 

 

F_DSCF2648

휴게소의 감자튀김 흔한것 같지만 운젠시는 감자의 산지로 일본에서 유명한 곳으로 감자가 상당히 맛있다. 살짝 튀겨낸 감자의 고소하면서 살짝 달달한 맛은 계속 손이가게 만든다.

 

 

F_DSCF2680

그리고 감자가 들어간 감자 캬라멜도 있는데 캬라멜에서 감자맛이 살짝 난다.  감자 캬라멜은 입안에서 씹을수록 고소하고 달콤하다.

 

 

F_DSCF2674

 복숭아빵 이 지역의 여자아이가 3,5,7세에 먹는다는 빵인데 달달하니 빵의 모양이 복숭아를 닮았는데 과일향 살짝 나는 빵이다.

 

 

F_DSCF2840

운젠의 지옥온천에서 나오는 탄산수로 만든 라무네 온천에 간다면 계란과 함께 먹어야 하는 운젠 탄산수는 살짝 쏘면서도 달달하면서 아주 살짝 신맛이 난다. 이곳에서만 먹을 수 있는 탄산수다.

 

 

F_DSCF2971

F_DSCF2969-1

 운젠 지옥온천의 전병 장인이 만든 전병과 그리고 전병의 짜투리는 역시 이곳에서 맛볼 수 있는 별미다. 특히 전병을 만들고 버리는 틀밖으로 나온 짜투리만 모아서 따로 파는데 바삭한 전병과 다르게 쫄깃쫄깃한 식감에 달달한 맛은 전병과는 또 다른 맛이다.

 

 

F_DSCF3005

운젠의 지옥온천은 전병 장인과 함께 전병을 만들어 보는 체험도 할 수 있으니 직접 만들어 보는 것도 꽤 즐거운 경험이 될 것이다.

 

 

F_DSCF3118

kaseya cafe의 꿀토스트와 번과 커피는 간단한 아침을 즐기는 사람에게 꽤 좋은 식사가 될것이다. 번은 커피에 살짝 적셔 먹으면 더 맛있다. 운젠 지옥온천 마을의 귀퉁이에 있는 작은 빵집인데 대부분의 빵이 참 맛있었다.

 

 

F_DSCF3189

F_DSCF3212

일본하면 스시인데 오바마에 가면 온천수가 흐르는 가마에서 다양한 찜 요리를 맛 볼 수 있다. 우황온천의 증기로 이렇게 음식을 삶는다는게 신기하고 살짝 온천수의 향이 느껴지는 찜요리들은 오바마 짬뽕과 함께 오바마의 별미다.

 

 

F_DSCF3281

그리고 식후에 디저트로 안성맞춤 오바마 해안 노천탕의 끝쪽에 있는 오렌지 젤라또는 식후에 먹으면 입안이 시원 상쾌해진다.

 

 

F_DSCF3397

F_DSCF3445

일본 료칸에 가게되면 한번식 먹게되는 일본식 정찬 가이세키 요리는 각 지역의 특산품으로 만든 다양한 음식들이 나온다. 바다와 근접해 있어 해산물이 주로 나올것 같았는데 의외로 규슈의 소고기도 상당히 맛있었다. 가이세키 요리는 료칸마다 차이가 있지만 조금씩 코스대로 다 먹고 나면 상당히 배부르다.

 

보통 나가사키하면 가장 먼저 카스테라와 짬뽕만 생각하지만 다른 먹거리도 꽤 많으며 여행중 입을 즐겁게 해주는 다양한 먹거리를 운젠시에서 만날 수 있다.

 

* 취재 : Get About 트래블 웹진

 

 

 

 

 

 

Raycat

현재 포토 스튜디오의 사진작가이자, 사진/여행/고양이/IT를 주제로 한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로 활동 중이다. * 블로그 => http://www.raycat.net/
댓글수(1) 트랙백수(0)
  1. 역시 나가사키하면 짬뽕과 카스테라죠 :)
    특히 운젠시에만 먹을 수 있다는 레몬에이드 너무 맛있어요 :)!! 운젠시에 간다면 예쁜 병에 들어있는 레몬에이드 꼭 마셔야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