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본문 바로가기
  • 메뉴 바로가기
  • 하단 바로가기
  • 안다만 해가 한눈에! 푸켓 파빌리온의 360˚ BAR

    샘쟁이 샘쟁이 2011.06.14

     

      

     

    안다만 해가 한 눈에!

    푸켓 파빌리온의 360˚ BAR 

     

     

     

     

     

     

    '푸껫 ‘풀빌라 허니문’을 즐기는 12가지 방법!'  이라는 제 글에서도 소개했듯, 

    자칫 지루해질 수 있는 풀빌라에서의 시간을 활용하기 위해 리조트 산책은 필수입니다. 

     

    저희 부부도 풀빌라 주변 길을 걷고 또 걷고, 오르고 오르길 반복했다지요.

    그러나 힘이 들기는 커녕 마치 식물원에 온 듯 상쾌함을 느낄 수 있었고,

    형형색색의 화려한 식물이 어우러진 멋진 숲길을 거닐며 연신 탄성을 지르곤 했죠!

      


     


     


     


     

     

    그리고 산책을 나섰다 우연히 마주친 그곳, 360˚ Bar! 

    저희 부부가 얼떨결에 발견하긴 했지만,

     

    푸켓 파빌리온을 찾은 투숙객이라면 누구나 꼭 한번쯤은 들러보시라고

    자신있게 추천해드릴만한 낭만적이고 멋진 공간이었답니다!


     


     


     


     


     


     


     


     


     


     

     

    시원하게 뻥 뚫린 시야와 화려한 꽃으로 장식된 홀이 정말 예쁘죠?

    (이러니 제가 강력하게 추천을 할 수 밖에요! ^^) 

     

    아직은 영업시간 전이라 어제 내린 폭우의 흔적도 고스란히 남아 있고

    소파에 얹을 폭신한 쿠션들도 모두 빼놓은 상태지만

    밤이 되면 이곳이 얼마나 멋진 곳으로 변신할지는 보지 않고도 짐작이 가능했습니다. 

    (그러고보니 지난 밤 손님들은 느닷없이 쏟아진 폭우를 피하느라 애 좀 먹으셨겠네요 ^^;)

     


     


     

     

     

    이어서 제 입을 쩍 벌어지게 만든 풍경이 제 시야에 들어왔으니!

     


     


     


     


     


     

     

     

    그것은 바로 저 멀리 반짝 반짝 빛나는 안다만해의 풍경!!!

       

    360˚ BAR는 언덕 꼭대기에 위치했기 때문에,

    이곳에선 그 이름처럼 탁 트인 360도의 시야로 멋진 풍경을 감상할 수 있어요!

    (덕분에 이곳에 묵는 투숙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장소라더군요.)

     

    푸켓 파빌리온 리조트 안에는 멋스러운 레스토랑과 피트니스 클럽,

    그리고 스파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있지만

     

    저희 부부의 경험 상 이곳 360˚ 바가 단연 최고였어요!

    다른 부대시설은 몰라도 이곳 만큼은 꼭 한번 들러보시라 추천하고 싶습니다. 

     

     


     


     


     


     


     


     


     


     

     

    홀은 크게 1,2층으로 나뉘어져 있는데요,

    오븟한 둘만의 시간을 즐기길 원한다면 1층,

    바텐더와 도란 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2층 바 테이블에 착석하시면 되겠습니다!

     


     


     


     


     


     


     

     

    낮에는 다소 휑한 모습의 바 테이블이지만,

    어둠이 내릴 즈음이면 하나 둘 조명이 켜지면서, 짜~잔하고 180도 변신한답니다.

     


     


     


     


     


     


     


     


     

     

    바로 이런 모습!

     

    감각적인 BAR, 360˚는 특히 늦은 밤 더욱 아름다운 모습이었습니다.

    야경을 바라보며 마시는 달콤한 칵테일 한잔의 여유~

    진정한 '휴양'을 즐기기에 이만한 곳이 없겠죠? ^-^

     


     


     


     


     


     


     


     


     


     


     


     


     


     


     


     

     

    사진은 좀 밝게 나온 편이지만

    실제론 다소 어두웠던 1층 홀에서는

     

    주문 시 메뉴판이 잘 보이지 않기 때문에

    이렇게 손전등을 챙겨주신답니다. 정말 독특하죠?

     


     


     


     


     


     


     


     


     


     


     

     

    '이런 고급 리조트에선 음료 한잔도 터무니없이 비싼 가격일거야' 라는 제 생각과는 달리

    다양한 종류의 칵테일과 아이스티 등 음료 가격이 생각보다 부담스럽진 않았어요.

     

    (잔당 평균가 270바트로 한화로 약 9,500원)

     


     


     


     


     


     


     

     

    음료도 음료지만 함께 내어주는 저 고소한 땅콩이 어찌나 맛나던지요!

     


     


     


     


     

     

    흐느적거리며 타오르던 초 때문에 분위기가 좀더 로맨틱해진다 싶었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진짜 촛불이 아니라 조명이었다는 사실! 

    제대로 뒷통수 맞은 기분이었어요! ^^;

     


     


     


     


     

     

    멋진 야경을 바라 보다 보면, 없던 애정도 뽀로롱 생겨날 것만 같던 로맨틱한 360˚ BAR!

    만약 푸켓 파빌리온에 묵을 계획이시라면 이 곳을 꼭 한번 들러보세요!

     

    저희는 두차례 이곳을 찾았지만 (쨍쨍한 한낮 & 어둠이 짙게 깔린 한밤) 

    언젠가 다시 이곳을 찾게 된다면, 그 땐 꼭 노을이 질 무렵 이곳에 올라

    붉게 타는 석양을 감상해 보고 싶네요! ^^

     

     

     

     

     

     

     

    - 닮은 꼴 여행기 -

     

    발리의 아찔한 360도 파노라마 전망  '더 록 바(bar)' (by 앨리스)

     

     

     

    - 샘쟁이의 '리마인드 허니문' 여행기 전편 보기 -

     

    영화 속 주인공처럼, 풀빌라 파빌리온의 인빌라다이닝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65096)

     

    허니무너의 로망, 푸켓 파빌리온에서 환상의 조식♥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58754)

     

    둘만의 자유, 푸켓 풀빌라 파빌리온의 인피니티 프라이빗 풀♥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60875)

     

    허니문 여행의 꽃, 로맨틱 풀빌라 ♡ 푸켓 파빌리온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59470)

     

     

     

     

     

     

    샘쟁이

    사진을 좋아하여 자연스레 여행을 하게 된 로맨틱 커플 여행가. 티스토리 여행블로거로서 '헬로뷰티플데이즈'라는 아기자기한 공간을 운영 중이다. (http://hellobeautifuldays.com/) => "블로그라는 작은 공간에 저와 사랑하는 남편이 함께한 로맨틱한 커플 여행부터 사랑하는 가족, 친구와의 여행까지 5년여간의 추억들을 차곡차곡 담았습니다. 그리고 이제 그 행복한 순간들을 당신과 함께 나누려 합니다."

    같이 보기 좋은 글

    SNS 로그인

    복잡한 절차 없이 SNS 계정으로
    간편하게 댓글을 남겨보세요!

    겟어바웃 에디터라면 로그인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