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의 숨겨진 보석, 의성으로 떠나는 여행 1

경북의 숨겨진 보석, 의성으로 떠나는 여행

  경북의 숨겨진 보석, 의성으로 떠나는 여행   작다고는 할 수 없겠죠. 하지만 크다고도 말하기 힘든 대한민국이라는 나라. 이곳에서 지금까지의 인생 대부분을 보냈음에도 불구하고 경상북도 의성을 여행지로 고려해 본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는 사실을 고백합니다. 하지만 …

발리, 신의 섬에서 만난 최고의 순간, 아야나 리조트와 스파 발리 1

발리, 신의 섬에서 만난 최고의 순간, 아야나 …

좋은 이들과 평안과 즐거움이 가득 감긴 달보드레한 추억을 남기고 싶다면, 남국의 그림 같은 정경 속에 부드럽게 녹아들고 싶다면 신의 섬 발리로 가자. 상상하는 모든 기쁨을 현실에서 만날 수 있다. 그 현실이 바로 아야나 리조트 & 스파 발리다.      * 아야나 …

쉐라톤 발리 꾸따 리조트 100배 즐기기( feat. 비치워크)  2

쉐라톤 발리 꾸따 리조트 100배 즐기기( fe…

신의 섬이라고 불리는 발리. 에메랄드빛으로 이어지는 바다와 초록으로 짙푸른 섬은 지상낙원이다. 꿈꾼다, 영원처럼 남을 발리에서의 순간을. 그래서 망설임 없이 쉐라톤 발리 꾸따 리조트로 향했다.      * 꾸따 심장에 자리한 쉐라톤 발리 꾸따 리조트 Sheraton Bali …

아부다비, 사막과 바다 즐기는 호텔놀이 1

아부다비, 사막과 바다 즐기는 호텔놀이

사막은 여름이 아닐 때 여행 적기다. 적당히 선선해진 바람이 부는 사막, 일렁이는 바다 곁이라면 신기루 같은 낭만이 현실이 된다. 페르시아 만 옆에, 아부다비의 위용 넘치는 건물과 바다를 보며 편히 쉬어 가는 사막의 하루다.     * 칼리디야 팰리스 레이한 바이 …

일출도 일상이 되는 여행, 인도 바라나시 1

일출도 일상이 되는 여행, 인도 바라나시

    매일 아침을 강가에서 여는 사람들 여행 중엔 이상하게도 눈이 빨리 떠지던 나, 바라나시에서는 더 빨리 눈을 떠야하는 이유가 있었다. 아침마다 갠지스 강에서 아침을 맞이하는 사람들, 풍경, 의식을 놓칠 수 없기 때문이었다. 5:00 AM, 연인을 …

시애틀 낭만 크루즈? 아고시 크루즈! 1

시애틀 낭만 크루즈? 아고시 크루즈!

미국 시애틀, 커피의 도시는 곧 바다의 도시, 바람 많은 도시이기도 하다. 시애틀 도심에서 시애틀 워터프론트로 향했다. 걸어서 충분하다. 시애틀 아쿠아리움과 크루즈 선착장 등이 이어지는 길이다. 중간중간 하릴없이 바다를 바라볼 장소들이 있다. 무엇보다 시애틀 도심이 잘 …

캐나다 로키 – 겨울 눈길 운전에 도전하다! 4

캐나다 로키 – 겨울 눈길 운전에 도…

  눈 많고 매섭기로 소문난 캐나다의 겨울이었다.'직접 차를 몰고 돌아다녀도 될까?' 기대보다 근심이 앞섰던 로키에서의 드라이브. 그러나 이 모든 것은 기우로 판명났다.      "캐나다 눈은 뭔가 다른지 미끄러지지 않는 것 …

역사가 살아 숨쉬는 포트 스티븐스 주립공원 1

역사가 살아 숨쉬는 포트 스티븐스 주립공원

  역사가 살아 숨쉬는 포트 스티븐스 주립공원 (Fort Stevens State Park, Oregon)   아스토리아 두번째 이야기를 전하러 왔습니다. 1박 2일의 여정으로 방문했던 아스토리아. 꽉찬 액티비티로 보낸 첫날을 보내고 둘째날엔 아스토리아의 바로 옆에 …

나가사키 운젠, 료칸에서의 특별한 하루 0

나가사키 운젠, 료칸에서의 특별한 하루

  보통 나가사키를 방문하는 가장 큰 이유는 온천을 하기 위해서 일지도 모른다. 나가사키에는 오바마 온천과 운젠온천 2개가 잘 알려져있으며, 오바마 온천과 운젠 온천은 다른 성분을 가지고 있기에 미묘한 차이가 있다. 오바마 온천은 보습과 보온, 냉증에 효과적으로 미용온천으로 …

나가사키현 운젠시, 특별한 렌터카여행 0

나가사키현 운젠시, 특별한 렌터카여행

짬뽕과 카스테라로 유명한 일본 나가사키현, 자유여행으로 나가사키현 운젠시를 방문하고자 한다면 렌터카를 통한 여행을 추천한다. 특히 렌터카를 대여한 후 운젠시로 이동하기까지 반짝 반짝 빛나는 바다를 바라보며 달리는 풍경들은 더욱 머릿 속 깊이 남아있다. 해외에서 운전하는 것을 …